'3D'에 해당되는 글 4건

Blog+Enter Vol. 38

Blog+Enter 2010.04.17 15:17


blog+enter 서른여덟 번째 간행물입니다
이번 호부터 중국 엔터테인먼트 트렌드를 다루는 'Enter+China'가 신설됐습니다.^^
지난 1월, 중국국가 국무원에서 발표한 후 영화산업의 발전과 변화를 이끌었던
영화산업발전에 대한 지도의견에 대한 핵심 요약있습니다.
많은 도움 되시길 바랍니다.

이번 회차에서 조금은 놀랍고, 조금은 부러운 게 있다면
미국 NCAA 전미 대학농구 챔피언십입니다
단판승부와 연고를 바탕으로 수많은 마니아를 거느리고 있어
'3월의 광란'이라는 별칭을 가지고 있는 NCAA의 결승전이 있었습니다.

2009-2010 NCAA 매출액은 7억1천만 달러로
2008-2009 6억6천100만 달러, 2007-2008 6억1천400만 달러 등
매시즌 지속적인 상승세를 타고 있습니다.
2009년,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브스>에 따르면 NCAA 파이널 포의 상품가치는 8천200만 달러,
3억7천900만 달러의 NFL 슈퍼볼, 1억7천600만 달러의 하계올림픽에 이어 3위입니다.
참으로 대단하기도 하죠.

이번 시즌에는 LG전자가 3D기술을 선보이며 공식 후원사로 참여해
5천만 달러에 달하는 홍보효과를 거뒀다고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콘텐츠의 다양성과 콘텐츠-마케팅의 적절한 만남을 이끌어내는 그들이 참으로 부럽습니다.

www.hurlkie.com 뿐 아니라 www.blog-enter.com으로도 blog+enter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많이 찾아주시길...^^
↓↓↓↓↓↓↓↓↓↓
[ Blog+Enter Vol.38 ]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Enter Vol. 29

Blog+Enter 2010.02.06 13:57


blog+enter 스물아홉 번째 간행물입니다
KBS2 <수상한 삼형제>와 <추노>가 독주하는 가운데 월화극의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KBS2 <공부의 신>과 SBS <제중원>이 다소 하락했고,
MBC <파스타>, SBS <별을 따다줘>가 상승했습니다.
하락폭보다는 상승폭이 더 크니 전체적으로 시청률이 상승한 셈이죠
<다함께 차차차>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등이 종영했습니다.
그 후속작인 <바람 불어 좋은 날> <산부인과>가 향후 차트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궁금합니다.

미국은 NFL 휴식기로 제52회 그래미 시상식이 차트 1위를 차지했습니다.
2, 3위와의 격차가 크지 않아 1, 2, 3위가 비슷한 시청 가구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2010 그래미는 비욘세, 테일리 스위프트, 레이디 가가 등 여성 파워가 돋보였습니다.

일본은 <료마전>의 흥행세가 무섭습니다. 또다시 자체 최고시청률을 기록했죠.
2010 1분기 기대작 <울지 않기로 결심한 날>은 10.2%로 아쉬운 출발을 했습니다.
아무래도 직장 내 따돌림이라는 주제가 참 자극적이고도 비현실적이지 않나 싶네요.

박스오피스는 여전히 <아바타> 강세 속에 멜 깁슨의 <Edge of Darkness>와
<하모니>가 선전하고 있습니다.
다음 회차에는 송강호, 강동원의 <의형제>고 개봉할테니...그 이후의 박스오피스 변화가 궁금해집니다. 음악은 소녀시대가 모든 차트를 평정했습니다.
얼마나 이쁘고 깜직들하신지, 타이틀곡 'Oh!'는
지나치게 잘게 쪼개진 음의 다이내믹한 음이 낯설고
월드컵과 동계올림픽을 겨냥한 듯한 콘셉트가 지나치게 상업적이지 않나는 생각이 들지만
사실 그녀들에게 대단한 가창력이나 음악성을 기대하는 게 아니라면
거슬리지 않을-사실은 열광할만큼- 정도입니다.

Hurlkie's Enter-note에는 드라마 <별을 따다줘>와 편성,
시청행태의 변화 등에 대한 이야기 있습니다.

www.hurlkie.com 뿐 아니라 www.blog-enter.com으로도 blog+enter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많이 찾아주시길...^^
↓↓↓↓↓↓↓↓↓↓
[ Blog+Enter Vol.29 ]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Enter Vol. 28

Blog+Enter 2010.01.29 12:21


blog+enter 스물여덟 번째 간행물입니다
엊그제 신년을 맞은 것같은데 벌써 한달이 흘렀습니다.
시간은 어찌나 빠른지요...
곧 'iddin'이라는 인디음악 전문 섹션을 만들 생각입니다.
헐키닷컴 블로그에는 아예 섹션을 따로 만들어 포스팅을 할 예정이며
블로그엔터에 어느 정도 실을지는 고민 중입니다
인디음악 차트와 가능성 있는 인디 밴드의 인터뷰, 그리고 공연 이야기 등이 담길 예정입니다.
정말 좋아하는 이야기를 다루고 싶어...
이래저래 밑그림을 그리다 이제야 시작합니다...
신년이 시작한 지 한달이 지났는데 말이죠^^;;;
여튼...시작했으니 또 열심히 해 보겠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시고 즐건 주말 보내소서^^

www.hurlkie.com 뿐 아니라 www.blog-enter.com으로도 blog+enter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많이 찾아주시길...^^
↓↓↓↓↓↓↓↓↓↓
[ Blog+Enter Vol.28 ]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흥행괴력 발휘하는 <아바타>가 남긴 문제들

드디어 <아바타>가 국내 극장가에서 1천만 관객 동원에 성공했다. 한국 박스오피스 사상 외국영화로는 처음으로 1천만 관객을 동원했다.
개봉 6주차에 접어드는데도 불구하고 관객동원수에서 2위에 랭크된 <주유소 습격사건 2>와 두 배 이상의 차이를 보이고 있으니 <아바타>의 흥행세는 누그러질 기미조차 보이지 않는 셈이다.
한국 박스오피스 뿐 아니라 북미 박스오피스, 전세계 영화시장에서도 각종 흥행기록을 경신하며 괴력을 발휘하고 있다. 북미 박스오피스에서는 5억5천174만1천499 달러를 벌어들였고, 결국 <다크나이트 The Dark Knight, 2008>의 수익(5억3천334만5천358 달러)을 넘어서며 역대 북미수익 2위에 랭크됐다.
이에 제임스 카메론 감독은 역대 해외수익 1, 2위는 물론 역대 북미수익 1, 2위에 모두 자신의 작품을 올렸다. 해외수익과 총수익은 이미 <타이타닉 Titanic, 1997>을 제쳤고 북미수익 역시 가까운 시일 내에 넘어설 것으로 예측된다.
한국은 물론 전세계에서 3D관에서의 관람에 열을 올리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이같은 <아바타>의 흥행괴력에 전세계는 <아바타>의 흥행세가 어디까지 오를지에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국 영화산업의 고질병, 개봉관 문제 불거져
<아바타>의 흥행은 한국 영화 시장과 세계 영상물 시장에 두 가지 문제점을 부각시키고 있다. 한국 극장가에서는 최근 <아바타>의 흥행 롱런으로 새로운 영화가 개봉관을 잡지 못하고 있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개봉관의 문제는 멀티 상영관 시대가 도래하면서 시종일관 지적되고 논란이 되던 사안이었다.
철저한 상업적 논리를 기반으로 한 개봉관 운영정책으로 작은 영화, 독립영화 등은 대규모 자본이 투자된 영화에 설 땅을 잃는 수모를 겪어온 바 있다. 얼마 전, 조재현·윤계상 주연의 <집행자>가 할리우드 블록버스터에 밀려 조기종영되는 암울한 사태를 맞기도 했다. 한국 영화산업의 발전을 저해하는 고질병처럼 자리 잡은 개봉관의 문제는 반드시 해결해야할 것으로 보인다.


3D 콘텐츠 부족의 문제 부각
<아바타>의 흥행 성공으로 3D산업은 新성장동력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아바타>가 2015년까지 100배 성장할 것이라는 예측까지 나오고 있는 3D산업의 가능성을 입증했기 때문이다. 업계에서는 2009년이 3D산업의 개화기였다면 2010년은 3D산업 확장의 원년이 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문제는 디스플레이, 입체화 기술 등의 발전 속도와 소비자들의 열망을 콘텐츠가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는 데 있다. 지금까지 산업은 하드웨어 및 기술의 발전에 발맞춰 소비될 콘텐츠 및 소프트웨어 개발이 동시에 진행됐기에 완성돼 왔다.
하지만 3D산업은 영화관을 비롯한 TV, 휴대전화, 컴퓨터 등 3D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는 인프라는 확산되고 있지만 막상 볼 콘텐츠가 없어 시급하게 풀어야할 숙제로 지적되고 있다.
이같은 문제점을 안고 있지만 2010년에는 국내외적으로 교육과 다큐멘터리, 영화와 스포츠 등의 장르에 우선적으로 3D 기법을 차용할 계획들이 속속 발표되고 있어 시장의 전망은 여전히 밝은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는 뛰어난 기술력과 콘텐츠 확보를 위한 산업계의 노력은 물론 정부차원의 지원정책 마련을 전제로 했을 때의 예측이다.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삐뚤어질테다...내 마음대로...
hurlkie

달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