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에 해당되는 글 3건



성곡 미술관 내에 있는 카페 풍경입니다
카페 이름이 그냥 '찻집'입니다
참으로 귀엽죠?
요런조런 각도에서 본 풍경
광화문에 취재가 잡혔는데 시간이 많이 남거나
조금 일찍 끝나거나 할 때 들르곤 하는데요
2009년 3월에도 다녀왔었죠...그 사진은 가장 아랫단에 있습니다



난간에는 조그만 화분들이...조르륵 놓여있구요
그 뒤쪽으로는 오솔길이 있죠...



찻집이라는 간판이 굉장히 작아요
아주 사랑스럽죠^^



카페 전경....낡은 테이블, 목재 바닥과 구조물...
아주 맘에 드는 찻집이라죠^^



카페에서 시킨 커피 한잔...과 음악...^^
끝도 없이 리필을 해준답니다...절대 눈치도 안주고
아주 한가롭고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몇 안되는 곳이랍니다



그리고 요건 헐키의, 아주 맘에 드는 셀프컷임다
노래 들으면서 커피 마시면서 연필로 끄적거리는 여유...
이것이 바로 헐키가 원한 것이었다죠
이 사진은...두 권의 여행서에 프로필 사진으로도 쓰였답니다~

2004.08.22 by hurlkie by canon ixus400



이 사진은 2009년 3월 12일, 찻집의 풍경이랍니다
이 날은 에스프레소를 더블샷으로 마셨더랬는데요...
예전과는 달리 매표소에서 커피를 마실 수 있는 티켓을 사는 것과
간판색이 노랑에서 흰색으로 바뀐 것,
그때도 이미 다 낡고 닳았던 테이블이 새 것으로 바뀐 것 정도 말고는
별로 변한 것이 없어서 디게 신기했더랬죠
시간이 좀더 있었다면 전시회도 볼까...했지만...
사실은..별로 땡기는 전시가 아니어서 그저 시간만 때우자 하고는 커피 티켓만 구입했죠
5천 원입니다^^
커피맛은 그럭저럭 하지만...일단 분위기가 커피 맛의 반은 먹고 들어간다죠
여길 가면 꼭, 반드시...종이컵이 아닌 잔에 담아달라고 하는데요
디게 이뿌거든요^^ 풍경이랑도 잘 어울리고...
문제는 이날...날씨가 3월임에도 불구하고 너무 바람이 불었다는 것...
그리고 제가 취재원에게 바람 맞을 위기에 막 쳐해져 있었다는 것...정도였죠
그래도 꽤 오랜만에 찾은 곳이..참 변함없이 여전하게 그곳에 자리하고 있어
푸근해지는 하루였답니다^^

2009.03.12 by hurlkie by canon ixus850is



한조각의 여유와 전시관과의 공명의 여운을 두고 돌아오는 길...
그렇게 헐키는 일상으로 돌아왔다죠
저 화살표를 따라가면 어디가 나올까요?
닳고 닳아 희미해진...화살표마저...그대로이더이다...
어느 것 하나쯤은 변하지 않고 남아있는 것도 너무 뿌듯하지 않습니까?

2004.08.22 by hurlkie by canon ixus400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asino 2011.05.11 1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고 요건 헐키의, 아주 맘에 드는 셀프컷임다
    노래 들으면서 커피 마시면서 연필로 끄적거리는 여유...

  2. santa monica listings 2011.06.24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페 전경....낡은 테이블, 목재 바닥과 구조물...
    아주 맘에 드는 찻집이라죠^^





이대 앞에 있는 bueno의 벽면입니다
가미라는 냉면과 주먹밥이 유명한 음식점 골목의 끝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커피를 만드는 주방이 3분의 1을 차지하고 있고
사람들은 앉아서 인테리어 소품 창작(?)에 여념이 없고
주인 아찌는 새로 개발한 스파게티며 샐러드를
단골 손님들에게 시식하게 하고 있고...
굉장히 묘한 분위기의 카페라져...





bueno의 실내에는 커피 포대와 스탠드 등...
잼난 인테리어 소품들로 그득~



bueno의 천장입니다...
커피로 유명한 지방을 표시한 세계지도라져~
세계사 공부 제대로 하고 돌아왔다는...
오른쪽 모서리에 있는 게 커피 포대랍니다^^



bueno의 치즈케이크와 커피입니다...
우찌나 맛난지...진짜로 맛나답니다...
이대 앞에 가면 꼭 한번 들려보시기를...
가미 골목 끝에 위치해 있고...입구에도 커피 포대가 대롱대롱 매달려 있다져^^
가본 지가 너무 오래 돼놔서...아직도 있을라나 모르겠습니다
이번 주말에 한번 가볼까 싶습니다
여기 카푸치노가 진짜...지대로라는...^^
다녀오게 되면 다시 올리겠습니다

2003.10.23 by hurlkie by Nikon coolpix 4300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줄리 2010.09.11 14: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넘 사랑하는 이모가 하시는 곳이에요!
    많이 사랑해주세용!

  2. hurlkie 2010.09.11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렇군요~ 알겠습니다.
    커피도, 케이크도 넘 맛났어요^^
    인테리어도 커피홀릭인 저에겐 완전 맘에 들었고요
    천정에 커피 생산지 지도 같은 것까지요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벌써 10년도 전의 것이랍니다
제가 대학다닐 때 학교 앞에 오래된 메카라는 카페가 있었답니다
거기 성냥이져...아직도 있을라나....
대학에 들아가면서 들르는 곳의 성냥갑을 모으기 시작했는데...
대충...메카 성냥이 젤로 많았더랬져...
커피 값도 싸고...가끔 외상도 되고...냐하~
가면 학교 선후배 동기 등 좋은 사람들도 만날 수 있고...
알뜰한 울 엄니...아직도 쓰고 계시답니다
89년도부터...참 열심히도 드나들면서...
이 사건, 저 사건...참 많이도 있었는디...
갑자기 1989년 명륜동이 그리워진다는...^^

by Nikon COOLPIX 4300 by hurlkie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삐뚤어질테다...내 마음대로...
hurlkie

달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