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인아(Bonamana) 리패키지'에 해당되는 글 2건

간미연·나르샤·손담비 등 여성 솔로 컴백 러시와 신예 걸그룹 미스 A 급부상


지난 회차에 이어 슈퍼주니어의 정규 4집 <미인아(Bonamana)> 리패키지 앨범과 빅뱅의 메인 보컬 태양의 솔로 정규앨범 <Solar>가 나란히 앨범 차트 1, 2위를 차지했다. 두 그룹은 지난 회차 판매량(슈퍼주니어 리패키지 2만3천346장, 태양 1만3천626장)보다 줄기는 했지만 각각 8천734장, 6천522장의 판매고를 올렸다.
2주 연속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한 슈퍼주니어의 ‘너 같은 사람 또 없어’는 모바일 차트 10위에 랭크됐고, 빅뱅의 같은 멤버인 지드래곤이 피처링에 참여한 태양의 ‘I Need a Girl'은 다운로드 차트 4위, 모바일 차트 5위에 랭크됐다.

여성 솔로가수 컴백 러시


이번 회차, 음악 차트의 특징은 1세대 여성 아이돌그룹 베이비복스 출신의 간미연, 브라운아이드걸스(이하 브아걸)의 맏언니 나르샤, 이효리의 뒤를 잇는 섹시퀸 손담비(이상 가나다순) 등 여성 솔로 가수들이 대거 컴백한 것이다. 또한 이들의 공통점은 파격적인 콘셉트에 집중한 오토튠의 댄스곡을 들고 나왔다는 것이다. 여기에 지난 회차 베스트 앨범 <Timeless:The Best>로 돌아온 백지영까지 가세하면 여성 솔로가수가 음악시장을 점령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나르샤는 브아걸과는 전혀 다른 파격적인 섹시 콘셉트의 EP <Narsha>를 발표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타이틀곡은 ‘삐리빠빠’인데 다운로드 차트에는 ‘I'm in Love'가 6위에 랭크됐다. 지난 회차 10위에서 4단계 뛰어오른 순위다.


타이틀곡 ‘삐리빠빠’는 미니멀한 신스사운드와 비트에 실린 ‘삐리빠빠’라는 인트로가 인상적인 하우스 댄스곡이다. 상처 입은 영혼의 지우고 싶은 기억을 지워주는 마녀의 유혹과도 같은 ‘삐리빠빠’에서 나르샤의 보컬은 브아걸 곡에서보다 몽환적이며 보컬의 강약조절도 맛깔나다.
다만, 대중에게 다가가기에는 지나치게 과장된 ‘파격’과 그 이미지를 담기 위해 한껏 과장된 메이크업, 헤어, 의상, 댄스 등이 무대에 선 나르샤에게 버거워 보이는 것이 아쉽다. ‘삐리빠빠’보다 대중적인 곡은 다운로드 차트 6위에 랭크된 ‘I'm in Love'다.
기타 신동 정성하의 뜯는 듯한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로 시작하는 인트로 등이 파격 일색인 앨범 콘셉트와는 다소 먼 듯 한 발라드곡이다. 라디 2집 <Realcollabo>의 동명 수록곡을 리메이크했다.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에 맞게 기교를 최소화한 나르샤의 보컬이 뜻밖의 매력을 선사한다.


‘미쳤어’ ‘토요일 밤에’ 등으로 차세대 섹시아이콘으로 자리잡은 손담비가 미니앨범 <Queen>을 발표했다. 앨범 동명곡 ‘Queen'은 일렉트로닉과 록을 접목시킨 팝 댄스곡으로 통통 튀는 리듬과 비트가 세련됐다.
적절한 전자음으로 판타지를, 좀처럼 듣기 어려운 손담비의 랩핑이 신선함을 선사하지만 사운드와 비트, 곡 구성에 비해 손담비의 보컬 자체가 약한 느낌이다. 이 느낌은 7월2일 선공개돼 다운로드 차트 4위에 랭크된 ‘Can't U See'에서도 지울 수 없다.
군중의 박수소리같은 효과음으로 시작하는 ‘Can't U See'는 미디엄 템포의 R&B 발라드다. 댄싱 퀸 손담비가 부르는 R&B 발라드는 신선하지만 보컬 자체의 부족함이 여실히 드러나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한다. 발표와 동시에 뮤직비디오는 물론 곡이 표절시비에 휘말리는가하면 가창력 논란까지 불거지면서 어려운 행보를 하는 듯 보인다.


1세대 여성아이돌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의 간미연도 ‘미쳐가’라는 디지털 싱글을 발표하며 여성 솔로 컴백 대열에 합류했다. 25단계나 뛰어올라 다운로드 차트 10위 랭크된 ‘미쳐가’는 비가 키우는 아이돌 그룹 엠블랙의 미르가 피처링에, 이준이 뮤직비디오에 참여했다.
오토튠이 강한 경쾌한 리듬의 댄스곡으로 사랑이 집착으로 변하면서 버림받은 여자의 심정을 노래한다. 곡 진행과 사운드 그리고 1990년대 말을 주름잡던 여성 아이돌그룹의 리드 보컬이 만나면서 복고성향이 매우 짙어졌다.
정직한 사운드와 리듬에 꾸미지 않은 강력한 보컬을 얹은 ‘총 맞은 것처럼’, ‘심장이 없어’, ‘죽어도 못 보내’, ‘시간아 멈춰라’ 등을 히트시킨 방시혁의 작품이다. 이들이 백지영, 에이트, 2AM, 다비치라는 강력한 보컬리스트들을 만나면서 새로운 발라드 장르를 개척한 반면, ‘미쳤어’는 간미연이라는 다소 약한 보컬리스트를 만나면서 ‘촌스러움’과 ‘복고’의 경계에서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하고 있다.

신예 걸그룹 미스 A 급부상


2PM, 원더걸스를 탄생시킨 JYP의 새로운 걸그룹 미스 A의 기세가 심상치 않다. 미스 A가 원더걸스의 새 멤버 혜림이 속해있던 미스 A는 데뷔싱글 <Bad but Good>을 발표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2ne1과 원더걸스를 적절히 섞어놓은 듯한 미스 A는 중국인 멤버 페이(FEI)와 지아(JIA), 한국인 멤버 수지(SUZY)와 민(MIN)으로 구성된 4인조 걸그룹이다. 미스 A의 타이틀곡 ‘Bad Girl Good Girl’이 다운로드·모바일 차트를 모두 석권했다. 유럽풍 사운드와 미국 특유의 힙합 리듬이 조화된 ‘Bad Girl Good Girl’은 멤버들의 뛰어난 가창력을 만나면서 보다 풍성해진다.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Enter Vol. 51

Blog+Enter 2010.07.19 10:46


blog+enter 쉰한 번째 간행물입니다

모든 것을 놔버리고 싶을 때가 있는데요
그때가 저에게는 지금인 듯 합니다.ㅡㅡ;;;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힘이 좀 빠졌습니다.
꿉꿉한 날씨 덕도 조금 있으려니...하지만
조금 디프레스된 요즘입니다.
다음 호가 1주년입니다...
1년을 왔습니다.^^

www.hurlkie.com 뿐 아니라 www.blog-enter.com으로도 blog+enter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많이 찾아주시길...^^
↓↓↓↓↓↓↓↓↓↓
[ Blog+Enter Vol.51 ]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삐뚤어질테다...내 마음대로...
hurlkie

달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