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경'에 해당되는 글 3건

10년차 가수 보아, <허리케인 비너스>로 돌아오다


음악 팬으로써 성장하는 가수를 지켜보는 것만큼이나 반가운 일은 새로운 음악과 모습으로 돌아온 뮤지션을 만나는 것이다. 그것이 꽤 오랜만의 복귀라면 그 반가움이 배가한다. 한동안 빌보드에 열중하던 보아가 돌아왔다. 5년만에, 데뷔 10년을 맞아 정규 6집 <허리케인 비너스 Hurricane Venus>로 새로운 모습과 음악을 선사한다.
보아의 컴백이 대단하긴 대단한 모양이다. 2005년 이후 5년만에 국내에 선보이는 6집 앨범이 정식 발매와 동시에 3만2천648장을 팔아치우며 앨범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다운로드 차트에서도 앨범 동명 타이틀곡 ‘허리케인 비너스’와 지난 회차에 선공개한 ‘Game'이 각각 2위, 5위에 랭크됐다.


‘허리케인 비너스’에선 보아는 이전까지 지니고 있던 보이시하고 파워풀하고 당돌한 이미지 대신 여성스럽고 세련됐으며 관록이 느껴진다. 곡 역시 마찬가지다. 강렬한 사운드와 댄서블한 멜로디, 파워풀한 가창력과 춤은 여전하다. 여기에 목소리와 호흡을 조절하는 관록이 따라 붙었고 세련되고 리드미컬한 사운드가 덧칠된다.
이 외에도 김동률이 선사한 애절한 발라드 ‘옆 사람’, 강렬한 비트로 보아의 가장 큰 매력인 댄스를 돋보이게 하는 지누의 ‘Game' ‘Let Me’, 넬의 보컬 김종완이 만들고 피처링에도 참여한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가 돋보이는 ‘한별’, 재즈 피아니스트 송영주가 편곡해 보아의 새로운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팝 재즈 발라드 ‘로망스’ 등 색다른 매력의 곡들로 꽉 들어차 있다.
벌써 데뷔 10주년을 맞은 보아의 주무기는 저절로 감탄을 자아내게 하는 파워풀한 댄스와 이에도 흔들리지 않는 힘 있는 보컬이다. 이는 최근 유행하는 MR제거로도 다시 한번 검증됐으며 이같은 장점은 일본에서도 대단한 반향을 일으키고 빌보드에서도 미흡하나마 존재를 알리는 데 유리하게 작용했다.
새로 발표한 ‘허리케인 비너스’ 역시 보아의 강점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했다. 하지만 10주년과 5년만의 컴백을 지나치게 의식한 탓인지 필요 이상으로 힘이 들어간 느낌을 지울 수 없다. 이는 비단 보아 뿐 아니다. 세븐, 나르샤, 이효리 등 오랜만에 혹은 처음 솔로로 첫 선을 보이는 가수들에게서 공통적으로 느껴지는 단상이기도 하다. ‘변신’에 대한 중압감은 늘 창작자들을 곤혹스럽게 하는 모양이다.

DJ DOC '부치지 못한 편지‘ 차트 진입


말도 많고 탈도 많던 DJ DOC의 ‘부치지 못한 편지’가 다운로드 차트에 6위로 새로 진입했다. 이하늘이 수년 전, 한 여성을 두고 신경전을 벌였던 클론의 강원래를 겨냥한 곡이라는 설을 인정한 영향으로 보인다. 곡 자체의 성향이나 질보다는 ‘이슈’가 중요한 세상이니 말이다.
디지털 음원에 강세를 보이는 다비치의 ‘난 너에게’가 방송활동도 없는 상태에서 급상승해 다운로드와 모바일 차트 4위에 올랐다. 올 초, MC몽과 서인영이 함께 ‘Bubble Love'를 선보이면서 시작된 작곡가 조영수의 프로젝트 ‘All Star’ 2탄 격이다.


다비치의 음악을 대할 때마다 느끼는 감정은 아쉬움이다. 발표하는 곡들마다 비슷하게 단순하고 훅이 강조된 곡들이어서 시원시원한 가창력을 지닌 이해리, 강민경의 보컬이 아까운 생각이 들게끔 하기 때문이다.
이번에 발표된 ‘난 너에게’ 역시 마찬가지로 보컬 특유의 시원스러움과 이를 앞세워 시종일관 내지르는 복고스러운 창법, 훅이 강한 후렴구 등이 돋보이는 곡으로 디지털 음원과 모바일에 꼭 들어맞는다.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Enter Vol. 25

Blog+Enter 2010.01.09 00:25


blog+enter 스물다섯 번째 간행물이자 신년호입니다
한 주 쉬었다고 욕심을 부리다 보니 내용이 좀 많습니다^^
새해 복들은 많이 많으셨죠? 저도 많이 받으려고 노력 중입니다.

연말과 신년이 겹치면서 시상식이 많았던 한주간이었습니다.
한국의 연말 시상식, 일본의 홍백가합전은 그 시청률 단위 자체가 매우 차이가 큽니다^^
동방신기가 홍백가합전에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무대에 섰고
TBS의 레코드 대상에서 우수작품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이래저래 결실이 많은 한해였는데..참으로 안타깝네요
앞으로 일이 어떻게 진행될지...

'다른 사람에게 친절하자'
이 말을 참 좋아하는데...이는 다른 사람에 대한 배려를 강조하는 말이죠
자신의 일이 중요한 만큼 다른 사람의 고민도 중요하다는 걸
전제로 저는 생각을 하곤 하는데요
이상하게도 친절하고 배려할수록 더 많은 걸 바라는 이들이 생기더군요
새해 정초부터 참 뜽금맞은 소리긴 합니다만...
남의 일이나 고민을 폄훼하는 일이 더이상 없기를 바라고
저 자신도 그러지 않기 위해 노력하고자 합니다.
그것만으로도 저 자신이 성장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 동안 게을러서 업데이트가 뜸했던 www.blog-enter.com도
지난 호까지 모두 업데이트했으니 지난호가 필요하신 분들은 방문하시면 됩니다.
저의 일상이 궁금하시다면... www.hurlkie.com으로 방문하셔도 됩니다^^

Hurlkie's Enter-note에는 12년만에 돌아온 제임스 카메론의 <아바타>에 대한 이야기 있습니다.
다시 한번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나이를 날로 먹지 않고^^;;;
나이를 먹는 만큼 보다 성숙해질 수 있는 제가 되겠습니다.
그리고 엄청난 눈길에 넘어지시거나 감기걸리지 않도록 조심하시구요
감사합니다.^^

www.hurlkie.com 뿐 아니라 www.blog-enter.com으로도 blog+enter를 만나실 수 있습니다.
많이 찾아주시길...^^
↓↓↓↓↓↓↓↓↓↓
[ Blog+Enter Vol.25 ]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 결혼했어요> 가인·조권의 ‘우리 사랑하게 됐어요’ 인기 상승세


연말을 맞아 새 앨범 출시가 뜸한 가운데, MBC 예능 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 ‘아담부부’로 사랑받고 있는 브라운아이드걸스(이하 브아걸) 가인과 2AM 조권이 듀엣곡 ‘우리 사랑하게 됐어요’를 디지털 싱글로 발표했다. 이 곡은 다운로드는 물론 모바일 차트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인기 상승세를 타고 있다.
‘우리 사랑하게 됐어요’는 브아걸의 리더 제아가 팀의 막내 가인의 아기자기한 사랑을 축하하기 위해 직접 작사·작곡해 선물한 곡이다. 가인과 조권도 이 작업에 직접 참여했으며 브아걸의 ‘아브라카다브라’의 작곡가 이민수, 작사가 김이나도 힘을 보탰다.
이제 막 사랑을 시작한 새내기 커플의 설렘과 풋풋함이 고스란히 담긴 가사가 8비트 드럼과 1980년대 유행했던 뉴웨이브 사운드에 실린다. 진성과 가성을 넘나드는 고운 가인의 보컬과 힘이 넘치지만 부드러운 조권의 목소리가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듯 주고받으며 곡에 매력을 더한다.


이승기의 ‘처음처럼 그때처럼’ 인기
SBS <찬란한 유산>과 KBS2 <해피선데이>의 ‘1박2일’로 흥행 보증수표로 떠오른 이승기가 인기 굳히기에 들어갔다. 2010년 발매 예정인 리패키지 앨범 수록곡인 ‘처음처럼 그때처럼’이 다운로드 차트 2위, 모바일 차트 3위에 랭크됐다.
‘처음처럼 그때처럼’은 지난 여름 히트했던 ‘결혼해줄래’ 김도훈의 신곡으로 이승기 특유의 꾸밈없는 목소리가 돋보인다. ‘처음처럼 그때처럼’이라는 제목에서 유추할 수 있듯 오래된 연인, 서로에 대한 소중함을 잊고 있다가 다시 사랑을 다짐하는 가사가 미디엄 템포의 경쾌한 리듬에 실린다.
‘8282’ ‘사고쳤어요’ 등으로 가창력은 물론 인기까지 인정받은 다비치의 강민경이 피처링에 참여해 자칫 밋밋할 수 있는 곡에 또 다른 색을 덧칠한다. 가인과 조권의 ‘우리 사랑하게 됐어요’, 이승기와 강민경의 ‘처음처럼 그때처럼’ 등 다운로드 차트 1, 2위가 모두 남녀 가수의 듀엣곡인 것이 재미있다.


다운로드 차트 지아, 모바일 차트 티아라 2곡 랭크
다운로드 차트에 ‘그녀처럼’ ‘술 한잔 해요’ 두 곡을 올린 지아와 모바일 차트에 ‘Bo Peep Bo Peep’ ‘처음처럼’ 두 곡이 랭크된 티아라가 눈에 띈다. 폭발적인 가창력의 소유자인 여가수 지아의 ‘술 한잔 해요’가 두 단계 떨어져 7위에, 새 노래 ‘그녀처럼’이 6위에 나란히 랭크됐다.
‘그녀처럼’은 디지털 싱글 ‘술 한잔 해요’에 이어 발표한 EP <아틀리에>의 수록곡이다. ‘그녀처럼’은 떠나간 여자를 잊지 못하는 남자에게 사랑을 구하며 그녀처럼 옷을 입고 화장을 하고 웃는다는 내용의 가사가 지아의 애절한 보컬에 실린다. 전작 ‘술 한잔 해요’는 모바일 차트에도 5위에 랭크됐다.
티아라는 펑키 리듬의 경쾌한 ‘Bo Peep Bo Peep’과 티아라 특유의 트로트 느낌을 살린 댄스곡 ‘처음처럼’을 각각 2위와 8위에 동반 랭크시켰다. 티아라는 트렌디한 펑키풍과 복고 코드의 트로트풍 매력을 동시에 선사하며 인기 상승세를 타고 있다. ‘Bo Peep Bo Peep’은 다운로드 차트 5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Posted by hurlk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삐뚤어질테다...내 마음대로...
hurlkie

달력